그날의 양식
 
  2017년 01월  
 
 
그들이 더 이상 전쟁을 배우지 아니하리라
『그들이 자기 칼들을 두들겨서 보습을 만들며, 자기 창들을 두들겨서 낫을 만들 것이요, 민족이 민족을 대적하여 칼을 들어올리지 아니할 것이며, 그들이 더 이상 전쟁을 배우지 아니하리라.』  (사 2:4)
『그들이 자기 칼들을 두들겨서 보습을 만들며, 자기 창들을 두들겨서 낫을 만들 것이요, 민족이 민족을 대적하여 칼을 들어올리지 아니할 것이며, 그들이 더 이상 전쟁을 배우지 아니하리라』(사 2:4). 이 구절은 미국 뉴욕 허드슨 강변에 서 있는 UN 건물의 소위 이사야의 벽에 쓰여 있는 성경 구절이다. UN은 제2차 세계대전이 끝난 후 이 지구상에 다시는 전쟁이 없게 하자는 취지에서 만들어져 현재 193개국이 회원국이다. 그들 나라들은 민족적인 결의로 전쟁이 끝날 수 있다고 믿었던 것인데, 왜 그들은 위로부터 오는 지혜를 얻지 못했을까? 성경을 모르고 믿지 않았던 단 한 가지 이유 때문이었다. 그런데 그들은 성경을 인용하며 UN 건물에 써 놨다. 특히 우리나라는 분단 70년이 넘도록 아직도 남북이 DMZ를 사이에 두고 대립하고 있으며 UN 사무총장 자리에 우리나라 사람이 앉아 있다. 성경은 전쟁을 가리켜 이 땅에서의 죄에 대한 하나님의 심판이라고 말씀한다(렘 40:2,3, 마 24:6). 뿐만 아니라 성경은 지옥은 사후에 죄에 대해 내리시는 하나님의 심판이라고 말씀한다(사 14:13-15, 마 13:40,42). 성경을 믿지 않는 인간들은 국가와 관계없이 군대 수, 대량살상 무기 확보, 전함, 핵잠수함, 전투기와 전폭기만 많으면 강력하여 전쟁에서 승리할 수 있다고 여긴다. 하지만 하나님의 생각은 그들과 다르시다. 『보라, 민족들은 통 속에 한 방울 물 같고, 또 저울의 작은 티끌같이 여겨지느니라. 보라, 그는 섬들을 아주 작은 것으로 여기는도다』(사 40:15).
"모든 것은 성경대로 되어 간다."
 
 
  2017 년 01월  
이전 날짜 글 보기
2017년  02월  19일 천륜과 인륜
2017년  02월  18일 봄은 언제까지 다시 올까
2017년  02월  17일 햇빛을 쬐는 일의 중요성
2017년  02월  16일 예수 그리스도를 믿지 않은 죄
2017년  02월  15일 혼을 다하는 사랑
2017년  02월  14일 아버지의 말씀을 주었더니 미워하였나이다
2017년  02월  13일 돼지 코에 금고리
2017년  02월  12일 아합의 마음
2017년  02월  11일 하나님의 위대한 역사가 일어나는 때
2017년  02월  10일 진짜 지옥은 아니다
 
Copyright ⓒ 그날의 양식 All rights reserved.